스토킹범죄 처벌법, 국회 통과…징역형 처벌 가능

내 캐시 : 0 캐시

총 결제 캐시 : 0 캐시

사용후 캐시 : 0 캐시

기사
사회
스토킹범죄 처벌법, 국회 통과…징역형 처벌 가능
  • 입력2021-03-25 09:25:57


지난 24일 지속적 또는 반복적인 스토킹행위를 징역형 등으로 형사처벌하고, 범죄예방과 피해자를 보호하는 내용의 '스토킹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법무부는 작년 12월 30일 국회에 정부안을 제출한 것을 비롯하여 총 10건의 관련 제정안에 대한 국회 논의를 적극 지원했다.


국회 논의 결과, ‘지속적 또는 반복적인 스토킹행위’를 범죄로 명확히 규정했다. 또한, 스토킹범죄를 저지른 사람은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으로 형사처벌이 가능하게 됐다.


발생 초기 단계에서 스토킹행위를 저지하고, 진화하는 것을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한 조치 및 피해자를 보호하기 위한 새로운 절차를 마련했다.


먼저 스토킹행위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에서 즉시 응급 조치를 한다. 경찰은 범죄예방을 위하여 긴급을 요하는 경우 접근금지 등 긴급응급조치를 함으로써 피해자에 대한 즉각적인 보호와 범죄예방을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검사는 스토킹범죄가 재발될 우려가 있다고 인정하는 경우 직권 또는 경찰의 신청에 의하여 스토킹행위자를 유치장‧구치소에 유치하는 등의 잠정조치를 법원에 청구하고, 재범방지 조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나아가 잠정조치의 실효성을 제고하기 위하여 해당 조치를 이행하지 않은 경우에 형사처벌하고(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 스토킹범죄에 대하여 전문적인 대응 및 수사가 이루어지도록 전담 검사‧경찰을 지정하게 하는 전담조사제도도 도입했다.


법무부는 "향후에도 시대변화에 부합하고 입법 공백을 해소하는 법률 제·개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이를 통하여 실효성 있게 국민의 인권을 보호하는 등 보다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 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ip이 있는 뉴스, 팁뉴스    book@tipnews.kr

관련 분야 기사
이해충돌방지법, 법안소위 문턱 넘었다…권익위 "공직자의 사익 추구 예방 환영"
사회 이슈
국민권익위원회가 지난해 6월 국회에 제출한 이해충돌방지법안이 국회 법안소위를 통과했다. 국회 정무위는 14일 법안2소위를 개최해 이해충돌방지법안을 의결했다.이번에 법안소위를 통과한 이해충돌방지법안은 이번...
2021-04-15
작년 우리나라 ODA 22.5억 달러…OECD 개발원조위원회 16위
사회 이슈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지난 13일(현지시간) OECD 개발원조위원회(DAC) 29개 회원국들의 작년 ODA 잠정통계를 발표했다.OECD에 따르면, DAC 전체 회원국의 ODA 규모는 1,612억 달러이며, 경제규모 대비 원조수준을...
2021-04-14
코로나19 탓 소득 감소로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투잡을 원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경제 산업
코로나19 장기화로 소득이 감소하면서 본업 외 부업, 즉 ‘투잡’을 희망하는 직장인이 증가하고 있다.  실제로 직장인 10명 중 8명은 코로나19로 줄어든 소득을 메우기 위해 투잡을 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2021-04-12
'포스트 코로나' 나의 일터는 어떻게 바뀔까
사회 이슈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연구원은 코로나 이후 시대의 산업안전보건을 전망하고 해결과제를 모색하기 위해 산업안전보건포럼을 개최한다.이번 포럼은 산업안전보건연구원 소속 연구진과 각계 전문가들이 코로나 이...
2021-04-07




보도자료 기사제보 안내 투고 안내 SNS/블로그 시민기자단 객원기자단